[2018 대한민국 고졸인재 Job Concert] 기업 10곳중 7곳 "올해 신입사원 채용 예정"…하지만 '수시채용' 선호 > 취업뉴스

  •  
  • HOME
  • 로그인
  • Contact Us
  • Sitemap

채용정보 검색

검색

취업지원

  • 취업준비스킬
  • 취업뉴스

부스참가 신청안내

빠른서비스

  • 일반관람안내
  • 온라인상담
  • 채용가이드북
  • e-book다운로드
- HOME > 취업지원 > 취업뉴스

취업뉴스

[2018 대한민국 고졸인재 Job Concert] 기업 10곳중 7곳 "올해 신입사원 채용 예정"…하지만 '수시채용' 선호

  • 관리자
  • 조회 393
  • 2018.02.07 09:48
기업 10곳 중 7곳은 올해 신입사원을 채용할 계획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.

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은 658개사를 대상으로 ‘2018 년 신입 채용계획’에 대해 조사한 결과 72%가 ‘신입직원을 채용할 계획’이라고 답했다고 4일 밝혔다. 이는 지난해보다 4%포인트 낮은 수치다. 

기업들이 선호하는 채용방식은 ‘수시채용’(66.7%)이 가장 많았다. 다음으로는 ‘공채, 수시 모두’(24.1%), ‘공채’(9.3%)의 순서로 답했다. 채용은 ‘상반기, 하반기 모두’(48.3%) 실시한다는 응답 비율이 가장 높았고, 이어 ‘상반기’(44.5%), ‘하반기’(7.2%)의 순이었다. 

최종학력은 ‘4년제 대졸’(50.8%, 복수응답)을 가장 선호했고, ‘전문대졸’(43.2%), ‘고졸’(37.3%), ‘대학원 이상’(5.7%)이라는 응답이 뒤를 이었다.

신입사원 채용 분야는 ‘제조·생산’(30.8%, 복수응답)이 1위였다. 이어 ‘영업·영업관리’(28.7%), ‘연구개발’(16.7%), ‘서비스’(14.3%), ‘IT·정보통신’(14.3%), ‘인사·총무’(11.4%), ‘마케팅’(9.3%), ‘디자인’(8.9%), ‘기획·전략’(8.2%), ‘구매·자재’(8%) 등이 있었다. 

2018 년 신입사원의 초임연봉 평균은 2464만원으로 집계됐다. 지난해 사람인이 신입 구직자를 대상으로 조사한 희망연봉(평균2,573만원)보다 109만원 더 적었다. 신입 초임을 기업 형태별로 살펴보면, 대기업 3174만원, 중견기업 2892만원, 중소기업 2394만원 순으로, 대기업은 중소기업보다 약 33% 높았다.
 
기업은 신입을 채용하는 이유로 ‘현재 인력이 부족해서’(58.9%, 복수응답)를 첫 번째로 꼽았다. 계속해서 ‘사업 규모를 확장하기 위해서’(39.9%), ‘우수 인력을 확보하기 위해서’(25.1%), ‘새로이 진출하는 분야의 인재가 필요해서’(12.2%), ‘올해 실적이 좋을 것으로 예상돼서’(8.9%), ‘작년 경영 성과가 좋아서’(3.6%) 등을 들었다. 
 
반면, 신입을 채용하지 않을 계획이라는 기업은 그 이유로 ‘현재 인력으로 충분해서’(46.3%, 복수응답)를 가장 많이 선택했다. 이어 ‘인건비가 부담돼서’(27.5%), ‘경력직 채용으로 대체할 계획이라서’(23.8%), ‘업황이 좋지 않아서’(21.3%), ‘최저임금 인상으로 비용적 부담이 되어서’(8.8%), ‘구조조정 중이거나 예정돼 있어서’(8.8%), ‘비정규직을 뽑을 예정이어서’(5%) 등이 있었다.
 
공태윤 기자 trues@hankyung.com

04505 서울시 중구 청파로463 한국경제신문 대외협력국 ㅣ 전화: 02-360-4516 ㅣ 팩스 : 02-360-4503 ㅣ E-mail : info@gojobcon.kr
COPYRIGHT(C)2018 JOB CONCERT ALL RIGHTS RESERVED.